블로그 이미지
ahnjinho

Recent Trackback

Archive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401,276total
  • 95today
  • 70yesterday

'사회과학'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8.11.02 맥주와 포도주의 사회과학
2008.11.02 21:25 법 / 정치
   해야 할 일들을 마무리 하고 난 탓인지, 오늘은 수면과 독서와 인터넷 쇼핑; 으로 보냈습니다.

지난 금요일에는 서강대 사회과학연구소에서 마련한 학술 세미나에 다녀왔습니다. 주제는 "맥주와 포도주의 사회과학" 이었죠. 딱히 어려운 얘기를 하는 것은 아니고 맥주와 포도주에 담긴 사회과학적 의미를 나누는 자리였습니다. 홍보가 부족했던 탓인지 플로어에는 50여명 정도의 사람이 찾아왔네요.  사회과학이라는 주제가 많은 영역을 다루었는데, 그러다보니 발표나 토론을 나온 분들이 자신의 전공과 관련한 얘기와 개인적 경험담 위주의 얘기를 했습니다.

  어느 분이 처음 말씀하실 때, "이 자리에 나와 달라고 했을 때 왜 나와달라고 했는지 모르겠는데 아마도 포도주의 본고장인 프랑스에서 공부를 해서..." 이런 식으로 농담도 하면서 시작하였는데...두둥;;..모두가 그랬습니다.;; 각자 자신은 어디서 공부했다 어디서 공부했다 말해 보니 모두가 유럽에서 공부하고 학위를 받고 하신 분들이었습니다. 출신도 영국 1, 독일 2, 이태리 1,프랑스 1, 거기에 사회보신 분도 독일에서..ㅎㄷㄷ;;;

  사실 제가 찾아가게 된 것은 제가 좋아하는 선생님이 오셔서 찾아간 탓이 컸는데요,

신입생 시절 인연을 맺고 지금도 주로 네톤이나 싸이로 많은 가르침을 주고 계시는 구춘권 교수님이 오셔서 입니다. 군 제대 하고 나니 영남대로 교수 임용되어서 가셨더라구요- 어떻게 한 번 인사드린다는게 계속 생활에 쫓겨 찾아가지 못하다가 기회가 되어 인사드리러 갔습니다. 4년이 지났어도 변함이 없으시더라구요^^

그리고, 사학과에 임상우 선생님이 사회를 맡으셨는데, 수업 너무 재밌고 흥미진진하게 잘해 주셔서 참 좋은 인상이 있는 분이셨죠-

어쨌든, 구 선생님은 평소 전공에 충실하게 정치경제학적 관점에서 맥주에 대해 발표하셨습니다.
유럽 통합의 결과로 독일 맥주 시장에 어떤 변화가 왔는지를 주된 예로 하여, 주로 포스트포드주의와 신자유주의에 대한 비판에 대해 말씀하셨네요.

  다른 불문과 교수님은(성함이 기억이 잘;;;) 포도주의 문화적, 사회적, 인류학적 의미 등등 여러 가지 측면에서 간략하게 발표하였습니다. 중간 중간 맥주 이야기, 포도주 이야기 등등 하면서 무겁지 않고 가벼운 분위기로 세미나가 진행되었는데요, 작년에 서구중심주의를 주제로 한 학술 세미나에서와 같은 치열한 대립과 논쟁은 없어서 마음 편하게 즐겁게 볼 수 있었네요. 대신 그 만큼 깊이에 있어서는 부족하지 않았나 싶은데요...패널의  전공이 다양해서,,,(정치학, 불문과, 사학과, 교육학 등등..;ㅁ;)  어쩔 수 없는 부분인 것 같습니다.

  방청객도 주로 정치외교학과 학생들이 많았던 것 같은데요..플로어에서의 질문도 거의 구 선생님(영남대 정치외교학과)에게 집중이 되었습니다.;


그렇게 맥주 이야기, 포도주 이야기를 정신 없이 듣다가 보니깐 독일식 하우스 맥주가 먹어보고 싶어졌습니다.
그래서 다음 날 동아리 친구들 만나자마자 곧 가기로 약속 잡고, 난리법석 떨고 벌써 취한 녀석들처럼 정신 없이..-_;;;

  이번 주 중에는 학교에 가수 이적이 강연을 하러 오던데, 소개 포스트를 곧 해야하겠네요.

신고
posted by ahnjinh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