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ahnjinho

Recent Trackback

Archive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395,277total
  • 11today
  • 54yesterday

'신센구미'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08.05 신센구미 혈풍록 - 조직이라는 것
2010.08.05 10:00 문학


일본 사무라이 관련 만화책, 애니메이션, 영화 등에 자주 등장하는 소재이다.

바람의 검심 등등.

시대적 배경은 메이지 유신 직전의 막말 혼란기.


당시 에도의 도쿠가와 막부의 힘과 영향력은 점점 떨어지고 있는 상황에서 교토의 천황을 중심으로 외세에 맞서야 한다는 존왕양이 사상과 세력이 점점 커지던 시대. 다수의 떠돌이 무사(탈번 로닌)들이 교토에 모여들었고 그 중 일부가 만든 사무라이 집단이 신센구미이다. 애초에 존왕양이의 사상을 가지고 모여들었던 무사들이지만, 조직의 존립을 위해 막부체제 수호를 위해 살인을 허가 받은 사설 집단이랄까.


신센구미 조직 내에서 있었던 굵직한 사건들을 개별적으로 보여주는 작품. 신센구미 위주의 책은 처음 보는데 특색있는 조직이다.

신센구미 조직 내에서 초기 창립 멤버들 중에서도 특히 곤도 국장과 같은 도장 출신의 사람들이 중용된다는 것. 지연, 학연 중심의 조직과 다를 바 없다.
또한 처음 그들이 내세웠던 주장은 존왕의 입장이었음에도 불구하고 결국 막부의 지원을 받으면서 막부의 지시를 받게 된다는 점.(금문의 정변에서 존왕양이파인 조슈 일당을 대거 살해하면서 명백해짐). 즉 조직의 성장과 안위를 위해서 목적이 바뀌는 모습.
마지막으로, 저자가 말하기를 똑똑한 사람, 다시 말해 사상적으로 투철한 무엇인가가 있는 사람은 진작에 조직 내에서 암살이나 할복 강요로 제거가 된다는 것. 그래서 남은 자들은 오로지 조직에만 충성하고 과묵한 사람들만 살아 남는다. 

과연 내가 저런 특징을 가지고 있는 조직에 속한다면 어떻게 할까, 라는 생각이 읽는 내내 생각 났다.



신센구미의 강한 전투력과 엄격한 내부규율, 그리고 당시 존왕파 탈번 로닌들과 막부 정부 사이에서의 이질적인 모습은 강한 흥미를 일으키기에 충분하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문학'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밀림무정  (0) 2010.11.19
항우와 유방  (0) 2010.08.11
신센구미 혈풍록 - 조직이라는 것  (0) 2010.08.05
미야모토 무사시  (0) 2010.08.05
비밀 - 히가시노 게이고  (0) 2010.07.23
방황하는 칼날 - 괴로움  (1) 2010.07.22
posted by ahnjinho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