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도 잊고 지내봐요'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5.04 TV를 끄고, 웹 서핑을 안하면... (8)
2009.05.04 01:25 사사(私私)로운 생각
평소 구독하는 떡이떡이님 블로그에서 본 영상입니다. 지식채널e 는 아주 유명한 프로그램이죠. 종종 보곤 했는데, 예전 영상 중에 이런 영상이 있는 줄 몰랐네요. TV를 끄면 어떤 일이 일어날까요.


저는 티비를 안 봅니다. 그 동안 살아온 하숙집이나 기숙사에 TV가 없거나 공동으로 쓴 탓도 있지만, 고향 집에 간다고 해서 TV를 보는 것도 아니거든요. 하지만, TV 대신에 항상 붙잡고 있는게 컴퓨터와 인터넷이네요. TV 보다는 적극적이고, 선택적이고, 생산적이라고 할 수 있겠네요. 그래도, 확장해서 생각해보면, 현대인의 필수품 중에 하나가 되어 '매어' 지내는 것은 아닌가 생각해봅니다.

티비 뿐만이 아니라, 온라인 생활과 거리를 두고 지낸다고 상상해보는건 어떨까요. 만약 그렇게 된다면, 어떤 생활을 하게 될까요?


저 같은 경우는 고향집에 가도 티비를 안봅니다. 부모님께서 지상파 3사 방송이면 충분하다고 생각하시거든요. 채널 선택권이 부모님께 있는 것도 한 가지 원인이겠죠^^. 고향 집엔 당연히 인터넷은 커녕 컴퓨터도 없답니다.  보통 집에 가면 사나흘쯤 지내다 옵니다. 그래서, 집에 갈 땐, 책을 몇 권 주문해서 가져갑니다. 밤이 되어 잠들기 전에 혼자 방에 있을 때는, 우선 라디오를 켜고 책을 읽습니다. 그러다가, 둘 중 더 땡기는 쪽을 골라서 잠들 때까지 책을 보거나, 라디오를 듣죠. 그리고, 방 청소/정리/재배치를 하구요(이게 은근 몇 시간 걸리고 운동도 됩니다^^), 친구에게 편지를 쓰기도 합니다. 음...그 외에는 한 동안 연락 못했던 지인들에게 집전화로 전화를 걸어요. 다들, 051로 시작하는 모르는 번호가 뜨니깐 매우 공손하게 받거든요. 그렇게 장난치고 재밌어 하면서 안부를 묻고 그런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사(私私)로운 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잡담) 존중에 대하여  (2) 2009.05.10
장영희 선생님의 명복을 빕니다  (6) 2009.05.10
TV를 끄고, 웹 서핑을 안하면...  (8) 2009.05.04
반복, 반복 또 반복  (0) 2009.05.03
봄비  (2) 2009.04.20
도미노피자 PR팀은 참 힘들겠다  (4) 2009.04.16
posted by ahnjinho